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추천도서2009.11.16 00:47


고양이 스플랫이 사랑에 빠졌어! (양장)
_ 롭 스코튼 저 / 이정아 역 / 톰 스코튼 그림 /살림어린이,2009-09-11 00:00:00

아이들에게 그림책을 읽어주다 보면, 아이만큼이나 그림책에 포옥~ 빠지게 만드는 멋진 그림책들을 만날 때가 있다. 이 책 또한 그랬다. 이 책의 첫 느낌을 한마디로 하자면, '앙증맞는 사랑스러움'이다. 어쩌면 요렇게 귀여울 수 있는겐지~~하하. 
그림으로 만나는 스플랫과 키튼의 모습만으로 그 귀여움을 생각하면 안된다. 물론, 그림 속 고양이들은 무척 귀엽지만, 요 스플랫과 키튼이 하는 행동들이 그야말로 사랑스럽기 그지 없기 때문이다. 바로 딱~ 우리아이들 모습이다.^^ 


hspace=1
혼자서 벤치에 앉아 있는 검은 고양이(벤치 한쪽에 생쥐 시모어도 있지만..^^)... 이 녀석이 스플랫이다. 벤치 한가운데 앉아있지 않고, 한쪽편에 앉아있는걸 보니 옆에 누군가가 앉았음하는 바람이 있나보다..하하. 작가는 참 대단하다. 저렇게 표현해 놓은 모습만으로도 사랑에 빠진 스플랫이 느껴지니 말이다.^^ 


hspace=1hspace=1 
스플랫은 콧수염을 잡아당겨 정리하고,
자면서 눌린 털은 단정하게 빗었어요.
이는 뽀득뽀득 닦았고요.
오늘은 제일 멋지게 보이고 싶은 날이에요.
사랑에 빠진 스플랫... 오늘은 키튼에게 사랑하는 마음을 고백하려고 카드까지 준비한 날이다. 스플랫은 키튼을 생선스틱보다 아이스크림보다 더 좋아하지만 왠일인지 키튼은 스플랫만 보면 귀를 잡아당기고, 배를 콕 찌르고, 꼬리를 묶고, 냄새가 난다며 달아나 버린다. 그런 키튼의 반응에 늘~ 용기가 사라지고 마음이 약해지는 스플랫이다.
스플랫이 오늘은, 자신의 마음을 담은 카드를 전해줄 수 있을까?~^^*  


hspace=1hspace=1
그런데, 이런... 생각지도 않은 경쟁자가 나타났다. 자신보다 덩치도 크고 팔도 긴(?) 스파이크가, 스플랫의 팔보다 더 긴 팔로 키튼을 좋아한다 표현하질 않나 (짧은 팔의 서러움~ㅋㅋ) 스플랫이 그리는 하트보다 더 크게 그리질 않나, 스플랫이 준비한 카드보다 더 많은 하트가 그려진 큰 카드까지 준비했다고 보여주니 말이다.
먹구름이 스플랫 머리 위에서 떠나지 못하고 머물 수밖에 없는 상황.
불쌍한 스플랫.... 카드를 키튼에게 전해주지도 못하고 쓰레기통에 넣어버리다니......  


hspace=1hspace=1
사랑하는 마음은 표현하지 않아도 전달되는 법...
아마도 키튼은 전부터 스플랫이 자신을 좋아하고 있음을 알았었나보다. 은근히 직접적인 고백을 듣고 싶어했을 수도 있고~^^. 키튼도 스플랫에게 나름의 관심을 보여줬지만 (귀를 잡아당기고, 배를 콕 찌르고, 꼬리를 묶고, 냄새가 난다며 달아나 버리는 행동들~^^) 스플랫은 키튼의 그 행동을 잘 이해하지 못했다가, 키튼이 건네는 분홍빛 카드에 적힌, 좋아하는 마음을 담은 절절(?)한 이유를 읽고서야 알게된다.
스플랫의 마음이 받아들여지고, 키튼도 스플랫을 좋아하고 있었으니~ 스플랫의 표정이 저리 환해질 수 밖에~^^

남자아이와 여자아이의 감성을 참 예쁘게 담아 놓은 책 <고양이 스플랫이 사랑에 빠졌어!>
우리아이들이 누군가를 좋아하게 될 때 나타나는 심리적 변화를, 어쩜 이렇게 사랑스러운 고양이 이야기로 풀어 놓았는지~~읽는내내 벙긋~ 미소가 떠나지 않더니만, 리뷰를 쓰는 지금도 내내 웃음이 번진다.

좋아하는 마음은 키가 크거나 작거나 팔이 짧고 긴 것과는 상관없음을~
진심을 담은 글은, 카드 크기에 비례 하지 않는다는 것을~
사랑하지 않고는 못배길 스플랫과 키튼을 통해, 우리아이들에게 예쁘게 알려주는 귀여운 그림책이다. 


 hspace=1
참... 기쁠 때나 슬플 때나 놀랄 때(?)나, 괴로워할 때 늘~스플랫과 함께 하며 위로하고 같이 고민하는 생쥐 시모어의 존재도 잊지 말자! 진정한 우정은 바로 그런 것이니까~ ^___^



신고
Posted by 리더스가이드

티스토리 툴바